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자생의료재단, 호국보훈의 달 맞아 현충원 묘역정화 봉사활동 실시

글로벌이코노믹

제약∙바이오

공유
0

자생의료재단, 호국보훈의 달 맞아 현충원 묘역정화 봉사활동 실시

자생의료재단 봉사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 봉사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은 서울시 동작구에 위치한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묘역정화 봉사 활동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은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을 비롯한 임직원 및 봉사단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을 위한 묵념을 시작으로 20번 묘역의 묘석을 닦고 주변 쓰레기, 잡초 등을 수거하며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자생의료재단은 현충원 묘역정화 봉사활동을 지난 2017년부터 매년 진행해 오고 있다. 아울러 국가유공자와 6·25전쟁 참전유공자 및 그 가족들을 위한 의료·주거지원, 장학사업 등 다양한 공헌 활동도 활발히 펼치는 중이다. 지난 4월에는 베트남전쟁 참전유공자 및 독립유공자 후손을 위한 3억원 상당의 의료지원과 1억원 상당의 생활물품 지원 협약을 국가보훈부와 체결한 바 있다.

박병모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을 기억하고 그 희생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뜻깊은 기회가 됐다"며 "자생의료재단과 자생한방병원은 앞으로도 국가를 지킨 영웅들과 가족들이 예우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