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BBQ, 중남미서 K치킨 대표 브랜드로 안착…파나마 신규 매장 오픈

공유
0

BBQ, 중남미서 K치킨 대표 브랜드로 안착…파나마 신규 매장 오픈

BBQ가 파나마 라초레라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에 신규 매장을 오픈하며 중남미에서 K-치킨 대표 브랜드로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  /사진=BBQ이미지 확대보기
BBQ가 파나마 라초레라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에 신규 매장을 오픈하며 중남미에서 K-치킨 대표 브랜드로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 /사진=BBQ
제너시스BBQ 그룹이 파나마 라초레라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에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고 11일 밝혔다.

BBQ는 작년 10월 파나마의 수도 파나마시티에 1호점 오픈 이후 반년만에 코스타리카를 포함한 중남미에 진출해 K-치킨 대표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
BBQ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점은 250㎡(76평) 규모의 매장으로, 70여 명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다.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는 MZ세대와 가족들의 소비가 집중되는 도심 속 아울렛 형태의 초대형 할인 매장이다.

아울렛 단지 내에 수도 파나마시티로 이어지는 고속도로 진입로도 갖춰 접근성이 뛰어나고, 다양한 브랜드가 입점해 있어 인근 주민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매장에서는 황금올리브치킨, 허니갈릭치킨 등 치킨 메뉴를 포함해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다양한 K-푸드도 함께 판매한다. 이외에 중남미에서 접하기 힘든 빙수, 소주 칵테일 등 특별 메뉴도 선보여 현지 MZ세대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BBQ 관계자는 "파나마와 코스타리카 등 중남미 국가를 초석으로 삼아 향후 남미까지 진출해 K-치킨의 우수성을 널리 전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BBQ는 북미 시장 성공 노하우를 중남미에 접목시키면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파나마와 코스타리카를 포함해 미국, 캐나다, 베트남, 필리핀, 말레이시아, 일본 등 세계 57개국에 진출해 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