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 3차 현장 방문

공유
0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 3차 현장 방문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 3차 현장 방문. 사진=평택시의회이미지 확대보기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 3차 현장 방문. 사진=평택시의회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위원장 김승겸)는 평택시 청북읍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에 대한 추가적인 현장 시찰을 위해 13일 3차 현장 방문을 진행했다.

이날 현장 방문은 김승겸 위원장을 비롯해 김순이 부위원장, 최선자·김명숙 위원, 강정구 의원, 환경국장 등 관계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활성탄 여과기를 통한 오염수 처리 방식을 청취한 후 오염수 처리 현장을 시찰하고 마지막까지 추가피해 방지를 위한 체계적인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김승겸 위원장은 “이번 현장 방문은 사고 수습과 복구의 진행사항을 점검하는 차원에서 계획하게 됐다”며 “집행부는 방제 작업의 속도를 높여 주민의 불안 및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는 지난 1월 12일과 24일에 걸쳐 관리천 오염수 유출사고 현장에 방문하여 현장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이지은 이형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uk151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