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용인특례시, 시립어린이집 3개 동시 개원

공유
0

용인특례시, 시립어린이집 3개 동시 개원

용인특례시 처인구 시립보평 어린이집.이미지 확대보기
용인특례시 처인구 시립보평 어린이집.
용인특례시는 시립어린이집 3개소를 개원해 수준 높은 보육 환경 조성과 부모 양육 부담을 줄여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3일 개원한 시립어린이집은 처인구 ‘시립보평 어린이집(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시립 드마크데시앙 어린이집(용인 드마크데시앙)’과 기흥구 ‘시립 구성 e편한 다온 어린이집(e편한세상 구성역 플랫폼시티)’ 등 3곳으로 보육 정원은 총 255명이다.
시는 입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공동주택 입주 시기에 맞춰 원아 모집을 진행했으며, 수요자 중심 보육 환경을 제공하는 방안으로 내부 리모델링 공사비와 기자재비, 교재·교구비를 지원했다.

현재 관내 시립어린이집은 총 62곳이 운영되며, 오는 11월 처인구 고림지구 (가칭)시립고림진덕 1·2차 어린이집 2개소(정원 176명)가 개원하면 64곳으로 늘어난다.

시 관계자는 “공공보육 강화를 위해 시립어린이집을 계속 확충하고 있다”며 “보호자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용인시는 500세대 이상 신규 공동주택 내 국공립어린이집 의무 설치 규정에 따라 내년에 처인구 6개소, 기흥구 1개소 등 7개소 시립어린이집을 개원할 예정이다.


이지은 이형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uk151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