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경희 이천시장, 반도체 전초기지 도약 가속도

글로벌이코노믹

종합

공유
0

김경희 이천시장, 반도체 전초기지 도약 가속도

미국 실리콘밸리 이천시 기업 현지법인 방문해 협력 모색

김경희 이천시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이천지역 기업인 ㈜HC를 방문, 관련 임원진들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이천시이미지 확대보기
김경희 이천시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이천지역 기업인 ㈜HC를 방문, 관련 임원진들과 간담회를 진행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이천시
이천시는 세계 반도체 시장의 중심이 되기 위한 글로벌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실리콘밸리를 방문하고 반도체 전초기지로 도약을 위한 속도를 내고 있다.

자매도시 샌타페이 및 우호도시 산타클라라의 공식 초청으로 미국 방문 중인 김경희 이천시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지역 산호세에 위치한 이천시 관내 기업인 ㈜HCT와 이천시 대표기업인 SK하이닉스의 미국 판매법인을 방문했다.
먼저 이천시 마장면에 위치한 시험인증 및 교정서비스 선도기업인 ㈜HCT의 미국 법인을 방문하여 랩 투어와 임원진 간담회를 진행했다.

특히 이번 방문에는 산타클라라 시의원인 케빈 박이 동행하여 실리콘밸리 기업과 관내 기업 간 교류에 대한 논의와 함께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 확대와 실리콘밸리 빅테크 기업들과의 글로벌 협력 구축을 위한 논의했다.
김경희 시장은 “관내 기업이 성장하여 미국을 비롯한 세계시장에 진출하고 꾸준한 성장을 기록하고 있는 것에 깊은 감동과 뿌듯함을 느낀다”며 “향후 관내기업의 글로벌 시장 확대와 해외 투자유치를 위한 기업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후 이천시 대표기업인 SK하이닉스의 산호세 미국 판매법인을 방문하여 오정환 부사장 등 임원진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 반도체 세계 시장 흐름과 상황에 대해 파악하고, 이천시가 AI반도체 산업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반도체산업의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김경희 시장은 “이천시 미래먹거리가 될 신산업으로 AI반도체 산업 육성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며 "현재 실리콘밸리의 내노라하는 빅테크 기업들이 AI칩을 원하고 있고 이에 발맞추어 SK하이닉스가 글로벌 AI반도체 산업의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이천시도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지은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