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디지털 역량 강화 위한 '사내 코딩 대회' 개최

공유
0

KT, 디지털 역량 강화 위한 '사내 코딩 대회' 개최

KT가 사내 구성원들의 AI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2024 코딩올림피아드를 개최했다. 사진=KT이미지 확대보기
KT가 사내 구성원들의 AI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2024 코딩올림피아드를 개최했다. 사진=KT
KT가 분당사옥에서 사내 직원 100명이 참여한 가운데 코딩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KT의 AICT(AI+ICT) 컴퍼니 선언에 따른 사내 인재들의 AI 이해도 및 활용 역량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KT는 AI 활용 역량을 보유한 사내의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직원들의 코딩 실력 향상을 도모하고자 지난 9일 오후 '2024 KT 코딩 올림피아드' 본선 대회를 열고 높은 성과를 거둔 직원에게 부상을 수여했다.
이를 위해 KT는 지난 3월부터 사내에서 본 행사 개최 소식을 알리고 약 800여 명의 도전자를 모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4월 한 달 동안의 예선을 거쳐 100명의 본선 참가자를 선발했다.

본선은 참가자들이 본인의 실력에 맞게 도전할 수 있도록 프로그래밍 상급자 수준의 '엑스퍼트' 트랙과 중급자 수준의 '프로페셔널' 투트랙으로 구성됐다. 앞서 KT는 코딩실력키우기 교육과 코딩 자가모의테스트 등의 기회를 마련해 참가자들의 대회 준비를 지원했다.

KT가 사내에서 개인전 방식의 코딩 대회를 개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만큼 직원들의 열의도 뜨거웠는데 사원부터 부장까지, 본사에서 각 광역본부까지 다양한 직급과 부서에서 참여해 코딩 실력을 치열하게 겨뤘다. 앞으로도 KT는 디지털 분야 신성장 사업 영역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내기 위해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진영심 KT 인재실 인재육성담당 상무는 "모든 분야에서 AI를 기반으로 한 혁신이 이뤄지는 시대에 AI 리터러시는 특정 업종이나 직무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라 모든 이들이 관심을 갖고 갖춰야할 중요한 무기다. AICT 컴퍼니 KT의 일원으로서 전 구성원이 우수한 AX 역량을 갖춰 디지털 혁신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다.


편슬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yeonhaey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