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갤럭시 S24 시리즈, 국내 100만대 판매 돌파…역대 S시리즈 최단 '신기록'

공유
0

갤럭시 S24 시리즈, 국내 100만대 판매 돌파…역대 S시리즈 최단 '신기록'

'실시간 통역'·'서클 투 서치' 등 '갤럭시 AI' 기능이 흥행 이끌어

지난 1월부터 삼성스토어 홍대점에서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 전경. 사진=삼성전자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1월부터 삼성스토어 홍대점에서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 전경.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 S24 시리즈'가 또 한번 국내 판매 신기록을 세웠다.

삼성전자는 지난 1월 31일 정식 출시된 '갤럭시 S24 시리즈'의 국내 판매량이 출시 28일만인 2월 27일 기준 100만대를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속도는 갤럭시 S 시리즈 중 최단기간 '신기록'으로 전작인 갤럭시 S23에 비해 약 3주나 빠른 속도다. 역대 갤럭시 스마트폰을 모두 포함하면 '갤럭시 노트10'에 이어 2번째로 빠른 기록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24 시리즈'의 이 같은 신기록 행진은 새로운 모바일 AI 시대를 여는 '갤럭시 AI'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호응에서 비롯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갤럭시 S24 시리즈에서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를 이용해 구현한 '실시간 통역' 등 통번역 기능과 새로운 검색 방식을 제공하는 '서클 투 서치'가 특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 1020 구매고객들은 생성형 AI 기반으로 사진 일부를 채워주거나 사물을 삭제·이동할 수 있는 '생성형 편집'을 선호하고 있다.

'갤럭시 S24 시리즈'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이미지 확대보기
'갤럭시 S24 시리즈'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모델별로는 티타늄 프레임에 S펜을 탑재한 '갤럭시 S24 울트라'가 약 55%의 판매 비중을 차지해 흥행을 견인하고 있다. '갤럭시 S24+'의 판매도 전작 대비 상승하며 갤럭시 S 시리즈 중 고사양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선호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갤럭시 S24 울트라'의 경우 티타늄 그레이 색상이 가장 많은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아 인기 색상으로 뽑혔다.

갤럭시 S24 시리즈의 인기는 출시초기부터 심상치 않았다. '갤럭시 S24 시리즈'는 지난 1월 진행된 사전 판매도 121만대를 기록해 역대 갤럭시 S 시리즈 사전 판매 중 최다 판매 기록을 세운 바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24 시리즈'의 '갤럭시 AI' 기능을 지난 해 출시한 주요 제품에도 지원해 모바일 AI의 글로벌 확산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이에 따라 3월 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실시간 통역 △채팅 어시스트 △서클 투 서치 △노트 어시스트 △브라우징 어시스트 △생성형 편집 △편집 제안 △인스턴트 슬로모 △생성형 월페이퍼가 지원된다.

장용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ngy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