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두산연강재단, 수학교육 발전 이끈 교사 해외시찰 기회 제공

공유
0

두산연강재단, 수학교육 발전 이끈 교사 해외시찰 기회 제공

13일, 교육부‧한국과학창의재단이 선정한
‘대한민국 수학교육상’ 수상자 지원 업무협약

(왼쪽부터)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조율래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이 13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진행한 ‘대한민국 수학교육상 해외시찰 지원’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연강재단이미지 확대보기
(왼쪽부터)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조율래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이 13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진행한 ‘대한민국 수학교육상 해외시찰 지원’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연강재단
두산연강재단이 국내 수학교육 발전을 이끈 교사들에게 매년 해외시찰 기회를 제공한다.

두산연강재단은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선정하는 ‘대한민국 수학교육상’ 수상자들에게 해외시찰을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서울 영등포구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 조율래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대한민국 수학교육상’은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는 상으로, 수학교육 발전에 공헌한 교사를 매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올해 수상자부터 두산연강재단이 제공하는 해외시찰에 참여할 수 있게 된다.

박 이사장은 “선생님들께 폭넓은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우리나라 교육과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길이라 생각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두산연강재단은 지난 1989년부터 교사 대상 해외 학술시찰 지원사업을 이어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3283명의 교사들이 참여했다.


채명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ricm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