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주유소 기름값 내림세…경유 1400원대 진입

공유
0

주유소 기름값 내림세…경유 1400원대 진입

6월 첫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직전 주 대비 L당 11.5원 내린 1666.9원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서울 시내 주유소. /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6월 첫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직전 주 대비 L당 11.5원 내린 1666.9원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서울 시내 주유소. / 사진=연합뉴스
국내 주유소에서 휘발유와 경유의 주간 평균 판매 가격이 동반 하락세를 이어갔다.

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6월 첫째 주(2일∼6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직전 주 대비 L당 11.5원 내린 1666.9원으로 나타났다. 5주 연속 하락세다.
지역별로 가격이 가장 높은 서울이 직전 주보다 13.8원 하락한 1729.4원으로 집계됐다. 반대로 가격이 가장 낮은 대구는 11.0원 하락한 1630.5원이다.

가장 저렴한 상표는 알뜰주유소로, L당 평균가는 1640.8원이었다. SK에너지주유소가 1674.3원으로 최고가였다.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1497.5원으로, 전주 대비 14.4원 내리며 6주 연속 하락했다. 주간 단위로 1400원대 진입은 1월 다섯째 주(1천485.9원) 이후 4개월여 만이다.

이번 주 국제유가는 OPEC 플러스의 점진적 감산 완화 결정, 미국 경기 부진 우려 등에 하락했다.

수입 원유가격 기준인 두바이유는 직전 주보다 4.9달러 내린 79.3달러였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3.0달러 내린 84.9달러, 국제 자동차용 경유는 4.2달러 내린 93.0달러로 집계됐다.

국제유가 변동은 통상 2∼3주가량 차이를 두고 국내 주유소 가격에 반영된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국제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계속 하락하고 있어 당분간 국내 판매 가격도 하락세를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수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imk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