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나증권 소비자 보호 강화…영업점 대상 방문 교육 실시

공유
0

하나증권 소비자 보호 강화…영업점 대상 방문 교육 실시

하나증권이 금융거래와 관련한 각종 분쟁과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하나증권이미지 확대보기
하나증권이 금융거래와 관련한 각종 분쟁과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하나증권
하나증권이 소비자보호를 강화하고 있다.

15일 하나증권은 오는 20일부터 3주에 걸쳐 전국 51개 영업점을 대상으로 소비자보호 방문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연 2회에 걸쳐 실시되고 있는 소비자보호 방문 교육은 손님과 직접 마주하는 영업점직원을 대상으로 금융소비자보호법의 주요 내용을 설명하고 금융상품 완전 판매 프로세스를 점검한다. 또한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를 위한 정책들이 바로 적용가능하도록 상품 판매와 관련한 롤플레잉도 진행하고 있다.

금융소비자보호법에는 △금융소비자의 권리와 책무 및 국가와 금융상품판매업자등의 책무 △금융상품판매업자등의 등록 △금융상품판매업자등의 영업행위 준수사항 △금융소비자 보호 등에 관한 내용이 담겨있다.

한편 하나증권은 지난해 3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금융소비자 보호법과 최근 방문판매법 개정에 발맞춰 금융거래와 관련한 각종 분쟁과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지난 9월에는 손님 행복(불편제거)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해 손님들이 느끼는 애로사항과 희망사항을 듣는 기회를 가졌다. 응모한 제안들 가운데에서는 우수작들을 선정해 시상을 하고 다수의 아이디어들은 채택을 해 업무에 즉각 적용했다.

성평기 하나증권 CCO(소비자보호총괄)는 "금융소비자 보호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을 것"이라며 "하나증권은 금융 분쟁 예방에 총력을 다하는 한편 민원에 대해서는 철저하게 원인을 규명하고 신속하게 처리하며 재발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보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eeping@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