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캐시 우드, 암호화폐 이더리움 1조 달러 시가총액 예측

글로벌이코노믹

증권

공유
0

캐시 우드, 암호화폐 이더리움 1조 달러 시가총액 예측

캐시 우드가 지난해 2월 미국 뉴욕의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열린 CNBC와의 인터뷰에서 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캐시 우드가 지난해 2월 미국 뉴욕의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열린 CNBC와의 인터뷰에서 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캐시 우드(Cathie Wood) 아크 인베스트(Ark Invest) 최고경영자(CEO)는 이더리움이 향후 10년 안에 시가총액 1조 달러를 달성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30일(현지시각) 미국 투자전문 매체 모틀리 풀은 "우드의 과감한 예측은 많은 주목을 받고 있지만, 과연 이더리움이 1조 달러 시가총액을 달성할 가능성은 얼마나 높을까"라는 분석 기사를 실었다.

우드의 이더리움 1조 달러 예측


우드는 아크 인베스트의 CEO로서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깊은 이해와 분석 능력으로 유명하다. 그는 과거에도 비트코인 가격 100만 달러, 이더리움 가격 20조 달러 등 과감한 예측을 해왔으며, 일부는 실제로 성사되기도 했다.

이번에 우드는 이더리움이 1조 달러 시가총액을 달성할 수 있다는 근거로 스마트 계약 플랫폼으로써의 이더리움 성장성 등을 꼽았다.

우드에 따르면 이더리움은 스마트 계약이라는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다양한 분산형 애플리케이션(DApp) 개발을 가능하게 한다. DeFi(분산형 금융), NFT(대체불가 토큰),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DApp의 성장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며, 이는 이더리움 플랫폼의 가치를 크게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기관 투자자들의 참여 증가도 주목하고 있다. 최근 기관 투자자들은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으며, 특히 이더리움에 대한 투자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이는 이더리움의 유동성을 높이고 가격 안정성을 강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더리움 2.0 업그레이드도 빼놓을 수 없는 요인이다. 이더리움 2.0 업그레이드는 이더리움 네트워크의 확장성과 효율성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이는 더 많은 사용자와 개발자들이 이더리움 플랫폼에 참여하도록 유도하고, 이는 궁극적으로 이더리움 가치 상승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전문가들의 견해


우드의 이더리움 1조 달러 예측에 대해, 일부 전문가들은 긍정적인 전망을 내놓고 있다. 특히 이더리움의 기술적 우위성과 DApp 생태계의 성장 가능성을 높이 평가하는 전문가들이 많다.

하지만, 다른 전문가들은 이더리움 가격 상승에 대한 불확실성을 지적하기도 한다. 특히 암호화폐 시장의 변동성이 매우 높고, 예상치 못한 규제 강화나 경쟁 플랫폼의 등장 등 다양한 위험 요소가 존재한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다.

우드의 이더리움 1조 달러 예측은 매우 과감한 주장이지만, 이더리움의 성장 가능성을 보여주는 중요한 지표다. 이더리움의 미래는 다양한 변수에 따라 달라질 수 있지만, 그의 예측처럼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할 가능성도 충분히 존재한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