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자산운용,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 신규 상장

공유
0

신한자산운용,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 신규 상장

신한자산운용은 14일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했다고 밝혔다. 이미지 확대보기
신한자산운용은 14일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 세일즈포스, 어디비 등 미국 AI소프트웨어 대표기업에 투자하는 ETF가 증시에 신규로 상장됐다.

신한자산운용은 14일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생성형 AI’ 밸류체인에서 AI반도체의 다음 단계라고 할 수 있는 AI소프트웨어 대표 기업에 집중 투자할 수 있는 ETF로 ‘SOL 미국 AI반도체 칩메이커’ 에 이은 미국 AI시리즈 두 번째 상품이다.

‘SOL 미국 AI소프트웨어 ETF’는 LLM (거대언어모델) 기법을 통해 ‘AI소프트웨어’ 와 ‘AI서비스’와 관련 대표 기업을 스코어링하여 상위 15종목을 최종 포트폴리오로 선정하였다.

포트폴리오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비롯해 AI 도우미인 코파일럿을 중심으로 독점적인 AI 소프트웨어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챗 GPT의 개발사 오픈AI의 최대주주인 마이크로소프트(20.8%), AI 솔루션 전문으로 기업용 소프트웨어 글로벌 1위 기업인 세일즈포스(8.4%), 이미지와 영상편집에서의 압도적인 경쟁력을 바탕으로 생성형 AI를 활용한 콘텐츠 제작 솔루션을 보유한 어도비(6.6%), 보안, 국방 분야에 AI를 접목한 독보적인 소프트웨어 기업인 팔란티어(4.5%) 등 15종목으로 구성된다.

신한자산운용 김정현 ETF사업본부장은 "AI반도체 칩메이커 기업들이 설계 및 제조에 기반한 후방산업이라고 한다면 AI소프트웨어는 크게 AI 플랫폼, 어플리케이션/서비스, 클라우드 등 생성형 AI 밸류체인 내에서 최전방에 해당되는 전 영역을 의미한다." 며 "AI의 확산을 통해 변화하고 수혜를 입을 수 있는 산업을 선별하여 첫 번째 단계로 SOL 미국 AI반도체 칩메이커 ETF를 통해 AI반도체 산업에 투자할 수 있도록 하였고, 이번 상장을 통해 다음 스텝으로서 AI소프트웨어 산업에 투자할 수 있도록 기획하였다." 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최근 시장은 AI를 통해 변화할 산업에 관련된 기업들의 주가가 기대감을 바탕으로 돌아가며 급등하는 AI테마 순환매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며 "AI는 단발성이 아닌 장기 성장테마로 꾸준히 주목해야 하기 때문에 AI 수요 급증이 실적의 증가와 연동될 수 있는 알짜 종목을 선별하여 상품화 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AI반도체, AI소프트웨어에 이은 ‘SOL AI ETF 시리즈’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고 덧붙였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