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지난해 주택연금 1만982명 가입

공유
0


지난해 주택연금 1만982명 가입

center
한국주택금융공사는 6일 지난해 주택연금에 1만982명이 가입, 모두 7만1034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지난해 말 현재 주택연금 가입자 평균 연령은 72세이며 평균 주택가격은 2억9700만 원, 평균 월 수령액은 101만 원이다.

주택연금은 부부 중 1명이 만 60세 이상인 노년층이 소유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평생 혹은 일정 기간 매월 연금을 받는 국가 보증 금융상품이다.

공사는 노후 대비 자산형성 지원을 위한 주택연금 활성화 방안의 후속 조치로 보장성을 강화해 지난해 12월 2일 이후 우대형 상품 가입자에게는 월 수령액을 최대 20% 더 지급하고 있다.

이달 3일 신규 신청자(일반 주택)부터는 월 수령액을 평균 1.5%, 최대 4.7% 증액했다.

주택연금 가입 연령을 만 60세 이상에서 만 55세 이상으로 내리는 한국주택공사법 시행령이 개정되면 가입 연령이 낮아질 전망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