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수협은행, 임직원 대상 디지털금융 초청 특강…"마이데이터로 금융 경험의 디지털화 모색"

공유
0


수협은행, 임직원 대상 디지털금융 초청 특강…"마이데이터로 금융 경험의 디지털화 모색"

center
Sh수협은행이 13일 서울 송파구 수협은행 본사 2층 독도홀에서 개최한 ‘아침을 여는 강연’에서 김태훈 레이니스트(뱅크샐러드) 대표가 강연하고 있다. 사진=Sh수협은행
Sh수협은행이 지난 13일 송파구 본사에 김태훈 레이니스트 대표를 초청해 올해 첫 번째 '아침을 여는 강연' 특강을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특강에는 이동빈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김 대표의 레이니스트는 뱅크샐러드 앱을 운영하고 있다. 뱅크샐러드는 금융정보를 활용한 개인 자산관리서비스다. 업종별로 나눠진 전통 금융시스템에서 한발짝 나아가 모든 금융을 연결하고 마이데이터를 분석한 알고리즘으로 설계된 맞춤 금융상품을 제공한다.
김 대표는 금융상품 판매는 여전히 금융사의 것이지만 디지털 리번들링(Rebundling)의 초가속화, 초개인화에 대응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오픈뱅킹으로 금융접점이 확대돼 금융상품 판매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오픈 이노베이션이 금융기관의 주요 역량이며 데이터 개방을 통해서 지속 성장하기 위해서는 데이터 경쟁력, 데이터 서비스의 독창성, 디지털 전략 강화가 성패의 핵심요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디지털화는 외부에 의존하지 말고 내부에서 변화가 일어나야 한다"며 "은행이 가지고 있는 전통 금융 경험인 창구 서비스의 능력을 디지털화해 제공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