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성태, 총선 불출마 "보수승리위해 백의종군"

공유
0


김성태, 총선 불출마 "보수승리위해 백의종군"

center
KT에 딸 채용을 청탁(뇌물수수)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지난달 17일 오전 1심 선고 공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뒤 서울 신정동 서울남부지방법원을 나서며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총선불출마를 선언했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서울 강서구을)은 15일 오후 국회 기자회견에서 "오늘로서 지난했던 저의 정치 여정을 내려 놓고 21대 총선에서 우리당과 보수 우파의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원내대표를 지낸 3선의 김 의원은 "문재인 정권의 파시즘 독재를 끝장내고 도탄에 빠진 나라의 민생을 구하는 것은 4•15 총선에서 자유민주주의를 신봉하는 이 땅 모든 세력이 힘을 모아 함께 나아가는 것뿐"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나는 문재인 정권을 불러들인 원죄가 있는 사람으로서 이제 자유 우파의 대동단결을 위해 기꺼이 나를 바치겠다는 분명한 각오를 다지고 있다"며 "김문수 전 경기지사, 유승민 의원,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 등 지난날의 아픈 상처로 서로 갈라져있는 보수 우파에도 통 큰 화해를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합류 여부에 대해선 "나는 오늘 인터뷰를 마친 후 병원에 입원할 예정"이라고 부정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