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효성그룹 4세, 자사주 40억 원어치 장내매수

공유
0


효성그룹 4세, 자사주 40억 원어치 장내매수

center
효성은 5일 조석래 명예회장의 손자·손녀인 인영(17)·인서(13)·재현(7)·인희(9)·수인(7)·재하(4)씨가 지난달 29일부터 5일까지 5만168주를 장내매수했다고 공시했다.

효성 조현준 회장의 자녀인 인영·인서·재현씨는 각각 8500주, 8250주, 8250주를 취득했다.

조현상 사장의 자녀인 인희·수인·재하씨는 8508주, 8401주, 8259주를 각각 장내매수했다.

이에 따라 인영·인서씨의 보유주식은 각각 1만3303주, 1만3053주로 늘었다.

재현·인희·수인·재하씨가 효성 주식을 산 것은 처음이다.

효성 관계자는 "(오너 4세들이) 증여받은 자금으로 효성주식을 매수한 것"이라며 "증여과정에서 증여세 등이 모두 납부됐다"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