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크라이나] IMF와 55억달러 규모 경제 원조 합의

공유
0


[우크라이나] IMF와 55억달러 규모 경제 원조 합의

center
우크라이나 정부가 IMF와 55억 달러 규모 경제 원조에 합의했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DB
우크라이나 정부와 국제통화기금(IMF)이 3년간 55억 달러(약 6조5200억 원) 규모의 원조 프로그램에 합의했다. IMF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Kristalina Georgieva) 총재는 7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우크라이나 볼로디미르 젤렌스키(Volodymyr Zelensky) 대통령과 전화회담을 통해 이 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우크라이나의 경제적 성공은 법의 지배와 사법부의 강화, 경제에 대한 투자가 결정적”이라고 이번 합의에 대한 동의 이유를 밝힌 뒤,. “은행의 구조조정과 많은 대출 비용의 회수가 중요할 것”이라며, ‘개혁과 건전한 경제정책’에 대한 인상적인 진보에 대해 칭찬했다.

그동안 IMF와 국제 지원국들은 우크라이나의 광범위한 부패 문제를 해결하고, 소수독점체제(oligarchs)의 힘을 약화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꾸준히 경제적 투자를 유치하도록 우크라이나 정부를 압박해 왔었다.


김길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