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금투협회장 후보에 나재철·신성호·정기승… 3명으로 압축

공유
0


금투협회장 후보에 나재철·신성호·정기승… 3명으로 압축

center
왼쪽부터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
차기 금융투자협회장 후보가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와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 등 3명으로 압축됐다.

금융투자협회 후보추천위원회는 9일 후보 공모에 지원한 4명에 대한 서류와 면접 심사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출마 의사를 밝힌 서재익 하나금융투자 전무는 후보로 선정되지 않았으며, 후보 선정 이유는 공개되지 않았다.
금투협은 오는 20일 임시총회를 열고 정회원들의 투표로 차기 회장을 선임할 계획이다.

나 대표는 1985년 대신증권에 입사, 강남지역본부장과 리테일사업본부장, 홀세일사업본부장 등을 거쳐 2012년 대신증권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신 전 사장은 1981년 대우증권 전신인 삼보증권에 입사, 동부증권(현 DB금융투자), 우리투자증권(현 NH투자증권) 등을 거쳐 우리선물(현 NH선물) 사장과 IBK투자증권 사장을 지냈다.

정 부회장은 1978년 한국은행에 입행, 금융감독원 은행감독국 국장과 아이엠투자증권(현 메리츠종금증권) 부회장 등을 거쳤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