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모비스, 장애 인식개선 동화책 '복희탕의 비밀' 무료 배포

공유
0


현대모비스, 장애 인식개선 동화책 '복희탕의 비밀' 무료 배포

center
현대모비스는 장애인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내용의 동화책 '복희탕의 비밀'을 제작해 전국 지역아동센터, 공공어린이도서관, 장애인복지관 등 2500여곳에 무료 배포할 예정이다. 사진=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장애인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내용의 동화책을 제작해 전국 지역아동센터, 공공어린이도서관, 장애인복지관 등 2500여곳에 무료 배포한다고 11일 밝혔다.

동화책 제작은 8~13살 어린이들이 동화를 읽으며 장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서로 배려하는 사회 모습을 장려하기 위한 것이다.

올해 발간한 동화의 제목은 '복희탕의 비밀'이다. 이 책의 줄거리는 주인공 호테의 아빠가 어느 날 갑자기 물 밖에서는 다리를 쓸 수 없는 인어로 모습이 변해 호테의 생일 축하 여행을 가기 힘들어지지만 두려움을 극복하고 불가능해 보이는 일에 도전한다는 내용이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4년부터 장애 아동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장애 인식 개선 도서 시리즈 '함께하는 이야기'를 매년 발간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배포한 동화책이 1만2000여권이다.

특히 이번 동화는 장애를 갖게 된 것을 인어 지느러미가 생긴 것으로 비유해 어린이들이 장애를 좀더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도록 했다. 또 갑자기 인어 지느러미를 갖게 된 아빠 역시 자신을 배려하는 호테를 보고 용기를 내는 과정도 묘사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를 이해하는 모습이 잘 드러났다는 평가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현대모비스의 동화책을 읽으며 서로 다름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배려하는 모습을 배울 수 있도록 이 책을 발간했다"고 말했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