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혈세 농단 주범 홍남기 탄핵소추안 발의"

공유
0


"혈세 농단 주범 홍남기 탄핵소추안 발의"

center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는 12일 여야 '4+1'의 예산안 강행 처리와 관련,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탄핵소추안을 발의하기로 했다.

심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장 앞 로텐더홀 농성장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불법 세금 폭거의 하수인으로 부역하고 있는 홍 부총리의 국회 입법권 침탈은 묵과할 수 없는 범죄행위"라며 "정치적 중립 의무를 위반하고, 국회를 능멸하며, 헌법 위반 행위를 주도한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가 재정을 지키려 한 후배 사무관을 검찰에 고발하고 사회에서 매장한 홍 부총리는 '혈세 농단'의 주범이 됐다"며 "국민 혈세를 지키자는 사무관만도 못한 부총리"라고 비판했다.

심 원내대표는 "송철호 울산시장, 이상호 우리들병원 원장,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천경득 청와대 선임행정관, 이들은 모두 '친문 국정농단 게이트'의 핵심 인물"이라며 "정권 실세들이 부정선거를 자행하고 국가권력을 흔든 국정농단 의혹이 점차 청와대와 문재인 대통령에 접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