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감독상 유력 후보로 부상

공유
0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감독상 유력 후보로 부상

center
봉준호 감독 사진=연합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한국영화 사상 처음으로 제92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의 국제영화상 외에 작품상·감독상·각본상·편집상·미술상 등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가운데 감독상 유력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국내 영화계에 따르면 기생충이 지난해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에 이어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외국어영화상, 제25회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에서 감독상과 외국어 영화상을 수상하며 관심을 모으자 자연스럽게 봉 감독의 지난 이력이 새롭게 조명을 받고 있다.
특히, 그동안 봉 감독이 만들어낸 괴물, 마더, 옥자, 설국열차, 살인의 추억 등 영화가 주목을 받고 있으며 예술성과 대중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감독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국 영화가 아카데미상 최종 후보에 오른 건 처음으로 봉 감독은 "사실상 이런 상황이 워낙 없어서 한국 영화 산업이나 아시아 영화의 역사에서 되게 귀한, 흔치 않은 일이 벌어진 건 사실"이라며 "한국 영화 산업에 좋은 자극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현지시간으로 다음 달 9일 오후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극장(옛 코닥극장)에서 열린다.


권진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