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통신3사, 광주시 지하철 5G 서비스 개통 완료…"연내 서울·수도권과 전국 지하철 개통 완료"

공유
0


통신3사, 광주시 지하철 5G 서비스 개통 완료…"연내 서울·수도권과 전국 지하철 개통 완료"

1월 첫 주 기준 광주광역시 지하철 1개 노선 20개 역사 내 5G 망 구축 완료
3월까지 대구·대전·부산 지하철에도 구축…연말엔 전국 지하철 5G망 끝낸다

center
통신 3사 네트워크 담당자들이 광주광역시 금남로 5가역에서 5G 네트워크 품질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KT
통신 3사가 광주광역시 지하철 전 노선에 5G 설비를 공동 구축하고 5G 서비스 개통을 완료했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통신3사가 이달 첫째 주 기준으로 광주광역시 내 지하철 1개 노선 20개 역 등 모든 지하철 운행 구간에 5G 서비스 개통을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현재 통신 3사는 수도권과 전국 광역시 지하철 철도 및 역사 내에 5G 서비스 개통을 함께 추진하고 있다. 광주광역시가 첫 번째로 지하철 5G 서비스 개통 완료 지역이 됐다.
통신3사는 "지하철 통신망을 구축할 땐 어두운 선로 내 광케이블, 급전선, 전원설비 등 5G 기반 시설 구축을 위한 고난이도의 사전 작업이 수반된다"며 "안전 문제로 지하철 운행이 중단되는 새벽에만 장비를 설치할 수 있어 물리적으로 시간이 많이 소요되므로 빠르고 효율적인 통신망 구축을 위해 통신 3사가 공동 구축을 추진 중"이라고 설명했다.

5G 망을 공동 구축할 경우 주관사가 지하철 공사 등 담당 기관과의 공사 인허가 협의, 광케이블, 급전선, 전원 설비 등의 기반시설 공사를 전담한다. 주관사가 기반 공사를 마치면 주관사와 참여사가 각 사의 기지국 장비를 설치·연동해 네트워크 구축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줄이는 방식이다.

통신 3사는 광주를 시작으로 올해 3월까지 대구와 대전, 부산 지하철 전 노선에 5G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 연말까지 서울·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지하철 어디서나 고품질의 5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커버리지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현재 서울·수도권에서는 지하철 2호선과 3호선, 6호선, 8호선, 경의중앙선 등 일부 구간에 5G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통신 3사는 "일 평균 약 670만 명 이상이 매일 전국 지하철을 이용하는 만큼 조속한 5G 서비스 확대를 위해 지하철 노선과 역사를 나누어 5G 기반 시설을 공동으로 구축하고 빠르게 전국으로 5G 커버리지를 확장할 계획"이라면서 "5G 고객들이 지하철 어디에서나 5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3사가 역량을 집중해 다양한 5G 서비스와 혜택으로 고객에게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