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비례' 못 쓰게 된 비례자유한국당, '미래한국당'으로 변경

공유
0


'비례' 못 쓰게 된 비례자유한국당, '미래한국당'으로 변경

center


자유한국당의 비례대표용 위성 정당인 비례자유한국당 창당준비위원회는 1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당명을 '미래한국당'으로 변경 신고했다.
명칭 변경은 지난 13일 선관위가 '비례○○당' 명칭 사용을 불허한 데 따른 것이다.

창준위 측은 "위헌적이고 편향적인 선관위의 결정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의 건전한 공당이자 준법 기관을 지향하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새 명칭은 유구한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대한민국이 미래 세대에도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자유민주주의 이념과 시장경제 원칙을 수호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