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부, 청해부대 호르무즈해협 '독자적 작전' 형식 파견

공유
0


정부, 청해부대 호르무즈해협 '독자적 작전' 형식 파견

center
국방부는 21일 "현 중동정세를 고려, 국민 안전과 선박의 자유항행 보장을 위해 청해부대 파견지역을 한시적으로 확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파견지역은 아덴만 일대에서 오만만, 아라비아만(페르시아만) 일대까지 확대되며, 한국군 지휘 하에 국민과 선박 보호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라다.
미국이 희망한 IMSC(국제해양안보구상·호르무즈 호위연합)에 참여하지 않는 '독자 파견' 형태로, 청해부대가 독자적으로 작전을 수행한다는 것이다.

일본도 호위연합에 참여하지 않는 방식으로 해상자위대 소속 호위함 1척과 P-3C 초계기 1대(병력 260여 명 규모)를 중동 해역에 파견하기로 했다.

국방부는 "청해부대가 확대된 파견지역에서 독자적으로 작전을 수행하더라도 필요한 경우에는 IMSC와 협력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