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명소노그룹, 주 4일 근무제 도입…‘소노 쉼 데이’ 시행

공유
0

대명소노그룹, 주 4일 근무제 도입…‘소노 쉼 데이’ 시행

그룹사 전 임직원 대상, 매월 두 번째 금요일 휴무일 지정

소노타워  /사진=대명소노그룹이미지 확대보기
소노타워 /사진=대명소노그룹
대명소노그룹이 오는 3월부터 ‘SONO, DAY’(소노 쉼 데이)를 제도를 통해 부분적 주 4일 근무제를 시행한다.

23일 대명소노그룹에 따르면 오는 3월부터 시행되는 ‘소노 쉼 데이’는 전국 17개 호텔·리조트를 운영하는 소노인터내셔널, 상조 브랜드 ‘대명아임레디’를 운영하는 대명스테이션, 코스닥 상장사 대명소노시즌 등 모든 계열사 임직원들이 함께 누리는 제도다.
매주 화요일과 수요일 1시간씩 근무시간을 모아 총 근로 시간은 동일하게 유지하되, 매월 두 번째 금요일을 휴무일로 지정해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것이 목적이다. 고객의 안전과 긴급서비스 대응을 위한 필수 인력에 한해 제외된다.

24시간 상시 운영되는 호텔·리조트 사업장의 경우 휴무일과 초과 근무시간을 보다 탄력적으로 조정하는 방안으로 정상적인 영업은 물론, 본사를 포함해 전 임직원들이 함께 누리는 제도로써 역할을 다할 예정이다.

서준혁 소노인터내셔널 회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상황 속에서 임직원들의 근로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MZ세대를 포함한 전 연령대 직원들의 니즈 충족을 위해 노력 중”라며 “앞으로도 사회의 흐름에 발맞춘 선진 기업문화를 경영에도 적극 반영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