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리銀, 조병규 은행장 ‘신사업추진위원회' 의장 맡는다

공유
0

우리銀, 조병규 은행장 ‘신사업추진위원회' 의장 맡는다

조병규 은행장 "속도감 있고 과감하게 추진할 동력을 제공"

사진=우리은행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신사업추진위원회’를 설립하고 신기술 기반 혁신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조병규 은행장이 ‘신사업추진위원회'의 의장을 직접 맡아, 효율적이고 적시성 있는 의사결정으로 속도감 있게 신사업을 추진한다.
국내영업부문장과 기업투자금융부문장을 비롯해 △디지털 △IT △리스크 △HR △경영기획 등 다섯 명의 그룹장도 위원으로 함께 참여한다.

앞으로 신사업추진위원회는 △혁신적인 신사업 발굴과 실행을 위한 협의 △신사업 성과 심의 △성과 연동 보상 체계 등을 논의하게 된다.

이를 통해 우리은행은 신사업추진을 위한 전사적 협업을 강화하는 한편, 도전과 혁신문화를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또, 신사업 추진계획 및 진행현황을 주기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시장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사업 추진의 전략적 유연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고 밝혔다.

조병규 은행장은 “신사업추진위원회는 비금융업종과 전략적 제휴, 신기술 기반 혁신사업 등을 속도감 있고 과감하게 추진할 동력을 제공할 것”이라며 “우리은행은 미래금융을 선도하기 위한 신사업을 지속 발굴해 새롭고, 더 나은 경험과 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하민지 글로벌이코노믹 수습기자 minjih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