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양시, 출입국·이민관리청 유치 위한 TF 가동

공유
0

고양시, 출입국·이민관리청 유치 위한 TF 가동

출입국·이민관리청 고양시 유치 TF 회의 장면. 사진=고양시이미지 확대보기
출입국·이민관리청 고양시 유치 TF 회의 장면. 사진=고양시
고양특례시에서 지난 1월 구성된 ‘출입국·이민관리청 유치 TF’가 지난 5일 첫 회의를 개최하며 활동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출입국·이민관리청 고양시 유치 TF는 단장 제 1 부시장, 부단장 기획조정실장, 총괄운영반, 홍보지원반 등 총 25명으로 구성됐다.
TF 첫 회의에서는 법무부에서 신설 중인 이민관리청의 추진 배경을 공유하고, 고양시 유치 전략 및 향후 일정에 대해 논의했다.

시는 이민관리청을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편리한 접근성을 보장할 수 있는 도로·교통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강조할 계획이다.

고양시는 반경 40km 이내에 공항과 항만이 위치하고 있으며, GTX-A 와 3호선 등 철도교통망을 포함해 자유로 및 수도권 순환고속도로 등 사통팔달 광역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이처럼 편리한 공항, 철도, 도로 여건 등을 고려해 교통 요충지역을 청사 후보지로 검토하고, 빠른 시일 내에 후보지(안)을 포함한 이민관리청 고양시 유치 제안서를 법무부에 제출할 방침이다.

또한 대시민 홍보, 범시민결의대회, 민간기관과 함께하는 협의체 구성 등 시민공감대 형성을 위한 활동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시에서는 포용적이고 호혜적인 다문화 사회 구현을 위해 추진 중인 여러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이행하여 국민과 이민자가 함께하는 사회통합에도 전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영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v40387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