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청송군, 인공지능(AI) 스마트 돌봄서비스 확대 운영

공유
0

청송군, 인공지능(AI) 스마트 돌봄서비스 확대 운영

인공지능 활용 치매돌봄가구를 올 2원부터 30가구로 확대키로 했다. 사진=청송군이미지 확대보기
인공지능 활용 치매돌봄가구를 올 2원부터 30가구로 확대키로 했다. 사진=청송군
청송군의 인공지능(AI) 활용 치매돌봄지원사업 가구가 30가구로 대폭 늘어난다.

청송군치매안심센터가 지난해 하반기부터 재가 치매환자 10가구를 대상으로 인공지능(AI) 스피커 무료 대여사업을 시범 운영한 결과, 이용자들의 인지력, 우울감 호전 등 프로그램 만족도조사 결과 대부분이 매우 만족하다는 성과를 얻어 확대 운영키로 했다.
‘AI 스마트 돌봄서비스’는 복약알림과 인지활동, 감성대화 나누기, 종교생활· 날씨·뉴스·라디오 등 생활정보 제공, 응급상황 SOS 요청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인공지능(AI) 음성인식 스피커 ‘아리아’를 활용해 365일, 24시간 동안 비대면 안심 돌봄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특히, 응급상황 SOS기능은 긴급상황에 놓인 어르신이 “아리아 살려줘”라고 외치면 24시간 관제시스템을 통해 청송군 119소방서로 자동 연결돼 어르신들의 위급상황에 발 빠르게 대처 할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사용방법은 대상자가 인공지능 음성인식 스피커를 향해 요구사항을 말하면 스피커가 초록색 불빛으로 반응 후 대답과 함께 요구사항을 이행하는 방식이다. 간단한 음성명령만으로 이용이 가능해 치매어르신도 쉽게 사용가능하며, 시간제약 없이 가정 내에서 24시간동안 편리하게 돌봄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인공지능(AI) 스마트 돌봄서비스가 치매관리와 돌봄 제공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통합치매관리 서비스와 다양한 프로그램 제공으로 치매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준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g900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