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흥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하천 관리방안 연구회’ 첫 간담회 개최

공유
0

시흥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하천 관리방안 연구회’ 첫 간담회 개최

편의시설이 조화롭게 이뤄져 시민주도 하천 관리 방안 마련

시흥시의회 의원 연구단체‘하천 관리방안 연구회’가 지난 20일 첫 간담회를 열고 향후 활동 방향을 논의했다. 사진=시흥시의회이미지 확대보기
시흥시의회 의원 연구단체‘하천 관리방안 연구회’가 지난 20일 첫 간담회를 열고 향후 활동 방향을 논의했다. 사진=시흥시의회
시흥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하천 관리방안 연구회’가 20일 첫 간담회를 열고 향후 활동 방향을 논의했다.

‘하천 관리방안 연구회’는 오인열 대표 의원과 김찬심 의원이 참여하며, 하천의 본래 기능을 살리며 하천과 편의시설이 조화롭게 이뤄져 시민주도로 하천을 관리하는 방안을 마련하는 것을 주요 연구 과제로 삼고 있다.
이날 소속 의원을 비롯해 시흥시 생태하천과, 환경정책과 등 관계 부서 공무원 10여 명이 참석해, 생태하천과의 시 하천관리 현황 및 사업에 대한 설명과 경기연구원 기후환경연구실 조영무 선임연구위원의 ‘직리천 보행환경 개선 방안 연구’에 대한 사례발표를 들은 후 하천관리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생태하천과에서는 2021년~2023년간 하천관리 사업으로 진행된 시흥천 하천개선사업, 옥구천 수경시설 설치공사, 옥구천 하천 개선공사 등을 설명한 후 2024년 하천유지관리 민간위탁 운영 사업과 시흥천 하천유지용수 공급사업 등의 현황을 공유했다.

이어, 조 선임연구위원은 시 하천에 대한 거시적인 시각과 물 균형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전체적인 물 순환에 대한 고민이 먼저 이뤄진 후에 각 하천의 타당성을 검토해 하천관리의 우선순위를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 특색을 고려한 하천 거버넌스와 폐천부지 활용 방안 등의 필요성을 덧붙였다.

김찬심 의원은 “하천을 관리하는 것은 장기적인 노력이 필요한 것 같다”라며, “생태계를 보호하고 주민복지를 향상시키기 위해 하천을 맑고 깨끗하게 관리하는 방안 마련에 힘쓰겠다”라며 연구단체 활동에 적극적으로 임할 것임을 밝혔다.

오인열 대표 의원은 물 순환 플랜의 중요성에 공감하며, 이를 통한 하천의 지속적인 관리를 위해 장기적인 종합계획뿐만 아니라 부가적으로 주민들의 친수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안 등 현실적인 방안 또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올해 연구단체 활동을 통해 관계 부서와 서로의 역할과 책임을 공유하고 협력하여 하천관리에 대한 효과적인 정책을 마련하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1일에는 김선옥, 윤석경, 이상훈 의원의 ‘원도심 활성화 방안 연구회’와 22일에는 한지숙, 김진영 의원의 ‘아동주거빈곤 지원정책 연구회’, 김진영, 박소영 의원의 ‘청년청소년정책 연구회’가 각각 첫 간담회를 개최해 연구 과제를 협의할 계획이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