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 부평구, 청소년복합문화센터 개관

공유
0

인천 부평구, 청소년복합문화센터 개관

인근 학교장·기관장, 지역주민 등 150여 명 참석

인천 광역시 부쳥구 청소년복합문화센터 테이프 커팅식 모습. 사진=부평구이미지 확대보기
인천 광역시 부쳥구 청소년복합문화센터 테이프 커팅식 모습. 사진=부평구
부평구는 지난 10일 부평 서부권 청소년의 문화 및 여가 공간의 거점이 될 청소년복합문화센터의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차준택 구청장을 비롯해 홍순옥 구의회의장, 시·구의원, 국회의원 당선인, 인근 학교장 및 기관장, 지역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개관식은 부평구립여성합창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감사패 수여, 기념사와 축사, 테이프커팅식 순으로 진행됐으며, 참석자들이 시설을 둘러보며 마무리됐다.

청천2재개발구역 부지에 건립된 부평구청소년복합문화센터는 지난 2020년 건립 계획 수립 이후, 2022년 8월 착공하여 지난해 11월 준공됐다.

시설은 연면적 약 5천200㎡로 지상5층, 지하 1층 규모다. 현재 이전 운영 중인 지상4층 평생학습관과 지상2층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및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를 비롯하여, 지상 1·3층 공간을 활용한 청소년꿈나래터로 구성돼 있다.

청소년꿈나래터는 1층 영화감상실, PC존 등 청소년휴카페를 비롯해 3층 북카페, 요리 스튜디오, 4차 산업실, 미디어실, 동아리실(밴드실, 댄스연습실) 등 청소년을 위한 맞춤형 문화시설을 갖추고 있다.

구는 앞으로 청소년들을 위한 진로체험, 동아리 활동, 문화·인문교육 및 지역 연계 활동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할 계획이다.

차준택 구청장은 “부평구청소년복합문화센터가 청소년들이 건강한 일상을 누릴 수 있는 문화 활동 및 여가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평구청소년복합문화센터 내 청소년문화시설인 청소년꿈나래터는 5월~6월 경 프로그램 참석자 모집 등을 거쳐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유영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6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