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 1차 간담회 개최

공유
0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 1차 간담회 개최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기금의 정석’이 7일 제1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안산시의회이미지 확대보기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기금의 정석’이 7일 제1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안산시의회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이 7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제1차 간담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안산시 기금의 성과분석과 효율적인 운용 방안 마련을 연구 과제로 지난 5월 ‘의회 연구활동 운영 심의위원회’를 통과하기도 한 기금의 정석은 이날 간담회에서 박은경 유재수 황은화 한명훈 의원 등 소속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 방향과 활동 계획을 논의했다.
의원들은 안산시에는 현재 법정의무 설치 기금 5개를 포함해 총 16개의 기금이 운용되고 있다며, 20~30년 전 설치되어 현재까지 운용되는 기금도 있어 이에 대한 성과 분석과 정비의 필요성이 높다고 강조했다.

또한 의원연구단체의 연구 목표를 충실히 수행하고 내실 있는 결과물을 도출하기 위해서는 연구용역을 통한 분석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점에도 의견을 같이했다.

아울러 의원들은 안산시 기금 설치 목적의 타당성과 타 회계와의 중복성․유사성 등에 대한 현황 분석을 실시해 불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기금에 대해서는 정비하는 방안을 시에 제시하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간담회를 주재한 박은경 대표의원은 “한번 설치된 기금은 폐지하는 데에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어 그대로 유지되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의원연구단체 활동이 안산시 기금 발전의 방향성을 점검하고 시 재정의 효율성을 제고하는 기회가 되도록 동료 의원들과 함께 연구활동에 적극 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첫 간담회를 가진 ‘기금의 정석’의 오는 10월 말까지 간담회와 토론회, 연구용역 등의 활동을 진행하면서 과제 심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관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099h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