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효성,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 효성기술원장 부회장으로 영입

공유
0

효성,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 효성기술원장 부회장으로 영입

노기수 신임 효성기술원장 부회장. 사진=효성
노기수 신임 효성기술원장 부회장. 사진=효성
효성은 내달 4일 노기수 전 LG화학 사장을 효성기술원장 부회장으로 영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신임 노 부회장은 서울대 화학공학과 졸업 후, 한국과학기술원 화학공학과에서 석사와 박사를 지낸 석유화학 분야의 기술 전문가이다.

노 부회장은 지난 2001~2005년 일본 미쓰이화학에서 연구책임자를 역임했다. 이후 2005년부터 2021년까지 LG화학에서 폴리올레핀연구소장, 고무특수수지사업부장, 기능수지사업부문장, 재료사업부문장, 중앙연구소장, 최고기술책임자(CTO) 등을 거치며 국내 화학 산업의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효성은 "노 부회장은 폴리프로필렌(PP)를 비롯해 고분자, 전자재료, 에너지 및 디스플레이 관련 신소재 등 다양한 화학 소재 분야에서 오랜 동안 쌓아온 연구 개발 및 사업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효성의 화학 부문 주력 사업은 물론 미래 성장 사업 발굴과 기회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