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해양기자협회, 22일 ‘해운동맹 재편‧HMM 매각 재추진’ 포럼 개최

공유
0

해양기자협회, 22일 ‘해운동맹 재편‧HMM 매각 재추진’ 포럼 개최

한국해양기자협회 CI
한국해양기자협회 CI
한국해양기자협회는 오는 22일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서울 여의도 해운빌딩 10층 대회의실에서 '해운동맹 재편과 HMM 매각 재추진'을 주제로 2024년 봄 정기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양기자협회는 지난해 5월 ‘미래선박연료와 경영전략’을 주제로 첫 정기포럼과 9월11일 ‘10만선원 양성하자’를 주제로 포럼을 개최한 바 있으며, 이번이 세 번째다.
이번 포럼에서는 윤민현 한국해사포럼 명예회장이 ‘국제 해운사들의 얼라이언스 재편과 우리의 대응’을, 구교훈 한국국제물류사협회 회장이 ‘HMM 재매각의 바람직한 방향’을 주제로 각각 발표에 나선다.

이어 열리는 패널토론에서는 윤민현 명예회장이 좌장을 맡고 이기호 HMM육상노조위원장, 이용백 헤드라인커뮤니케이션 대표(전 HMM 대외협력실장), 전작 국제해사기구 자문위원(전 한중카페리협회 전무)이 패널로 참석해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해양기자협회는 “국제 해운업계의 변동성이 한층 강화되면서 이합집산이 가속화되고 있다”면서 “국적선사인 부산항 패싱에 대한 대안 마련과 국적해운사인 HMM 정상화에 대해 올바른 해법을 찾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해양기자협회는 한국 해양산업 발전 기여와 국민들의 바다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해 지난 2022년 설립됐다.

해양수산부 인가를 받은 사단법인으로, 방송 통신, 종합지, 경제지, 인터넷신문, 해운전문지 등 60개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다.


채명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ricm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