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엔솔, 美 반도체 업체 ADI와 배터리 셀 온도 측정 기술 개발 맞손

공유
0

LG엔솔, 美 반도체 업체 ADI와 배터리 셀 온도 측정 기술 개발 맞손

셀 내부 온도 정밀 추정해 안전성, 고속 충전 속도 향상 기대

(왼쪽부터) 이달훈 LG에너지솔루션 BMS 개발 센터장 상무와 로저 킨 ADI BMS 사업부 총괄이 5일 미국 메사추세츠 보스턴에 위치한 ADI 본사에서 전기차 배터리 셀 내부 온도 측정 기술 공동 개발을 위한 MOU를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이미지 확대보기
(왼쪽부터) 이달훈 LG에너지솔루션 BMS 개발 센터장 상무와 로저 킨 ADI BMS 사업부 총괄이 5일 미국 메사추세츠 보스턴에 위치한 ADI 본사에서 전기차 배터리 셀 내부 온도 측정 기술 공동 개발을 위한 MOU를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이 글로벌 반도체 업체 아나로그디바이스(ADI)와 전기차 배터리 셀 내부 온도 측정을 위한 기술 개발에 나선다. 배터리의 고속 충전 안전성 강화와 수명 증가에 기여 할 것으로 전망된다.

LG에너지솔루션은 미국 메사추세츠 보스턴에 위치한 ADI 본사에서 전기차 배터리 셀 내부 온도 측정 기술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2년간 고성능배터리관리칩(BMIC) 공급과 정밀한 배터리 온도 측정 알고리즘 구축을 통한 향상된 고속 충전 기술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
ADI는 지속 가능한 에너지 솔루션 개발에 초점을 맞춘 기술 선도기업으로 알려져 있으며, 광범위한 BMIC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는 회사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축적된 배터리 제조와 배터리관리시스템(BMS) 역량과 ADI의 높은 임피던스 측정 기술을 결합해 더욱 고도화된 배터리관리토탈솔루션(BMTS)을 구축,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임피던스는 전류·전압의 변화 흐름을 방해하는 저항 정도를 의미한다.

임피던스 측정법은 BMIC로 정교하게 제어된 주파수를 통해 전류와 전압의 흐름을 파악, 임피던스를 정확히 측정하는 기술이다. 배터리 상태에 따라 변하는 임피던스를 측정하면 배터리 내부 상태의 정밀 분석과 진단이 가능하다.

이달훈 LG에너지솔루션 BMS개발센터장 상무는 "혁신적인 BMIC 포트폴리오를 보유한 ADI와의 이번 협력으로 BMTS 역량을 한 층 더 높여 LG에너지솔루션의 압도적인 기술력과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