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GC이테크건설, PF우려 해소...2200억 규모 자금 조달 '성공'

공유
0

SGC이테크건설, PF우려 해소...2200억 규모 자금 조달 '성공'

작년 말 부채비율 289.1%→200% 수준 감소 전망
물류기업 '웨스트사이드 로지스틱스' 설립...포트폴리오 다각화
이창모 사장 "기업 경쟁력 강화"

26일 업계에 따르면 SGC이테크건설이 금융기관과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통해 총 2200억원 규모의 자금 조달에 성공했다. 사진=SGC이테크건설이미지 확대보기
26일 업계에 따르면 SGC이테크건설이 금융기관과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통해 총 2200억원 규모의 자금 조달에 성공했다. 사진=SGC이테크건설
그동안 시장에서 제기됐던 SGC이테크건설에 프로젝트파이낸싱(PF) 관련 우려가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금융기관과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통해 자금 조달에 성공해서다.

SGC이테크건설은 금융기관과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통해 총 2200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달했다고 26일 밝혔다.
SGC이테크건설은 메리츠증권 등 금융기관을 통해 1400억원, SGC에너지를 통한 신종자본증권 발행으로 800억원을 각각 조달했다.

SGC이테크건설 관계자는 "이번 자금 조달로 작년 말 289.1%였던 부채비율이 200% 수준으로 낮아질 전망"이라며 "그동안 시장에서 제기됐던 프로젝트파이낸싱(PF) 관련 우려를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SGC이테크건설은 사업 다각화를 위해 물류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철저한 사업 준비를 통해 최근 물류 전문 기업 '웨스트사이드 로지스틱스'를 설립했다.

SGC이테크건설 이창모 사장은 "현재 물류 시장은 일시적으로 수요공급 불균형을 이루고 있으나 시장도 조만간 다시 활기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러한 상황을 오히려 투자 기회로 삼아 특화된 시장을 중심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성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ava0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