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농어촌공사,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설명회 개최

공유
0

농어촌공사,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설명회 개최

청년 농업인 농지 확보-고령 농업인 사회안전망 확대
28~29일 부안 소노벨 리조트에서 130여 명 참석

한국농어촌공사는 지난 28~29일 이틀간 부안 소노벨 리조트에서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도입 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농어촌공사 전북본부 제공/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한국농어촌공사는 지난 28~29일 이틀간 부안 소노벨 리조트에서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도입 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농어촌공사 전북본부 제공/뉴시스
한국농어촌공사(농어촌공사)는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부안 소노벨 리조트에서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도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신규 정책 사업인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에 대한 공사 현장 직원들의 전문성과 고객 응대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설명회에는 농림축산식품부 공익정책직불과와 농어촌공사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담당자 약 13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2024년 사업 추진계획을 공유하고, 사업과 관련된 세법 교육 및 사업 활성화를 주제로 지역별 토의를 진행했다.
정인노 농지관리이사는 "청년 농업인의 농지 확보는 지능형 농장, 그린바이오 등 미래 농업을 준비하는 데 필수적"이라며 "원활한 사업 추진으로 고령 농업인의 사회안전망을 확대하고, 청년 농업인에게 더 많은 혜택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은 65~79세 고령 농업인이 소유한 농지를 농어촌공사 또는 청년 농업인 등에 이양(매도·매도조건부)하는 경우 매월 일정 금액의 직불금을 최대 10년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고령 농업인의 은퇴 후 생활 안정을 도모하고, 청년 농업인의 농지 확보를 지원하여 농업 계층간 소득 양극화를 완화하고 미래 농업을 조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령 농업인이 이양한 농지는 청년 농업인에게 우선 제공해 미래 농업을 위한 농지 확보를 지원한다. 이는 청년 농업인의 농업 진입 장벽을 낮추고,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 농업인을 육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