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기중앙회·한국노총, 대기업 불공정거래 개선 '맞손'

공유
0


중기중앙회·한국노총, 대기업 불공정거래 개선 '맞손'

불공정 관행 시정 위해 경영자단체, 근로자단체와 협력 공감대

center
12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오른쪽)과 김동명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이 대기업 불공정 거래 개선을 위해 손을 잡았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가 대기업의 불공정거래를 개선하는데 한국노총과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1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를 신임 인사차 방문한 김동명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을 만나 대·중소기업 간 불공정거래 개선을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중기중앙회는 지난해 한국노총과 대·중소기업 간 임금격차 해소를 위해 대기업의 불공정거래, 이익독점 문제 개선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근절하는데 앞장 서기로 했다.

김 회장은 "경영자단체와 근로자단체가 공동으로 대기업의 불공정거래 근절을 위해 협력하는 일은 유례없던 일"이라며 "중소기업의 지불능력 확대를 위해 대기업의 불합리한 납품단가 문제와 같은 불공정관행 시정을 위해 한국노총과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불공정 거래 해소는 양극화 해소와 경제민주주의로 나아가는 가장 기본적인 단계로써 한국노총과 중기중앙회가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면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다"며 "이것이 임기 시작 뒤 사용자단체 가운데 가장 먼저 중기중앙회를 찾은 이유"라고 강조했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