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브로드밴드, Btv에 아시아 드라마 전문 채널 ‘A+Drama’ 단독 론칭

공유
0


SK브로드밴드, Btv에 아시아 드라마 전문 채널 ‘A+Drama’ 단독 론칭

Btv 채널 111번에서 아시아 최신 유행 드라마 집중 편성
장르별 세분화된 콘텐츠를 제공…고객의 다양한 취향 만족

center
SK브로드밴드가 Btv에 아시아 트렌디 드라마 전문 채널 A+Drama를 단독 론칭했다. 사진=SKB
SK브로드밴드(대표 최진환)는 13일 Btv를 통해 아시아 트렌디 드라마 전문 채널 ‘에이플드라마(A+Drama)’를 단독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채널은 111번으로 편성됐다.

에이플드라마는 ‘트렌드를 더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20~49세의 젊은 시청자 취향을 공략하기 위해 편성된 채널이다. 이 채널은 국내 최초로 아시아권의 최신 유행과 생활 양식이 반영된 드라마를 중점 방영한다. 웹 드라마, 웹 예능과 같이 창의성과 작품성이 확보된 콘텐츠도 방영한다.
에이플드라마의 Btv 단독 론칭을 기념한 '채널 번호 맞히기' 이벤트도 하고 있다. 공식 블로그에서 다음달 1일까지 댓글로 정답을 남긴 고객 123명에게 에어팟 프로(1명), 치킨(11명), 커피(111명) 쿠폰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SK브로드밴드는 "Btv가 이번 신규 채널 제공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에 관심이 많은 국내 시청자뿐만 아니라, 200만 명 이상의 국내 거주 외국인 주민에게도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본부장은 “에이플드라마와 같은 장르별 특화 채널을 제공해 시청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Btv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양질의 콘텐츠를 수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