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편평사마귀’, 재발 부작용 줄일 수 있는 치료 방법은?”

공유
1


“‘편평사마귀’, 재발 부작용 줄일 수 있는 치료 방법은?”

center
아이러브피부과 이상민 원장은 “편평사마귀가 전신에 번져 있거나 개수가 100개가 넘는 경우 레이저 치료 이후에 면역을 강화시켜주는 약을 복용하면 재발을 줄여 줄 수 있다”면서 “이 약은 특별한 부작용이 없고 저렴해 편평사마귀 레이저치료의 병용요법으로 각광 받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상민 원장이 내원환자와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아이러브피부과


편평사마귀는 인유두종바이러스(HPV) 전이로 인해 발생된다. 피부 각질을 만들어내는 세포에 바이러스가 침입해 각질의 증식이 현저하게 빠른 증상을 나타낸다. 따라서 편평사마귀는 육안으로 피부 표면상에 각질덩어리의 증식이 관찰되며 각질의 표면이 편평하기 때문에 ‘편평사마귀’라고 부르고 있다.

또 눈 밑, 얼굴, 목, 가슴, 등에 잘 생기는 편평사마귀는 여드름이나 잡티, 기미 등으로 착각하기 쉬운데 이를 잘못 진단해 엉뚱한 치료법을 선택할 경우 증상이 악화될 수 있다.

감염의 주된 경로는 피부 접촉이며 잘못된 습관에 의해 급격하게 숫자가 늘어날 수 있다. 만약 손으로 긁게 되면 긁은 선을 따라서 개체 수가 점점 늘어나는 경우도 있고, 타올이나 스크럽 등의 외부 자극에 의해서 크기가 커지거나 주변으로 파급되는 경우가 많다.
편평사마귀는 인간관계에서 본인도 모르게 확산되며, 한 개체의 면역력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질환으로 과로나 스트레스로 인해 저하된 면역력이 편평사마귀 바이러스의 확산에 원인이 된다.

예방법은 모든 바이러스 질환 예방의 첫 번째 원칙인 얼굴과 몸에 손을 대지 않는 것이고, 외출 후 또는 공공장소에서 물건을 만진 후엔 손을 깨끗이 씻는 습관을 길러야 한다.

편평사마귀 치료법은 충분한 수면, 균형 잡힌 영양공급, 꾸준한 운동, 적절한 스트레스 관리 등 일반생활수칙 등을 통한 개선과 특수 화학물질을 발라 치료하는 면역치료법이 있다.

최근에는 피부과 등을 통한 저통증 Er:Yag 레이저 치료가 주목받고 있다. 큰 통증 없이 딱지, 붉은기 등을 최소화 하면서 뿌리까지 제거할 수 있다. 그러나 이런 레이저 치료는 색소 등이 드물게 생길 수 있으므로 편평사마귀 저통증 레이저 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곳을 통해 치료하는 것이 안전하다.

손발바닥 사마귀의 경우 주사요법 치료로 제거가 가능하다. 시술시간도 레이저나 냉동요법 보다 훨씬 짧아 간단히 치료받을 수 있다. 족저사마귀는 국민건강보험이 적용되면서 비용 부담도 줄일 수 있게 됐다.

아이러브피부과 이상민 원장은 “편평사마귀가 전신에 번져 있거나 개수가 100개가 넘는 경우 레이저 치료 이후에 면역을 강화시켜주는 약을 복용하면 재발을 줄여 줄 수 있다”면서 “이 약은 특별한 부작용이 없고 저렴해 편평사마귀 레이저치료의 병용요법으로 각광 받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