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윤석열 대통령, 미국 대통령 별장 캠프 데이비드 도착…곧 한미일정상회담

공유
0

윤석열 대통령, 미국 대통령 별장 캠프 데이비드 도착…곧 한미일정상회담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메릴랜드주에 위치한 미국 대통령 별장 캠프 데이비드에 도착해 헬리콥터에서 내려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메릴랜드주에 위치한 미국 대통령 별장 캠프 데이비드에 도착해 헬리콥터에서 내려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워싱턴DC 인근 미국 대통령 공식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헬기장에 도착해 카트를 타고 이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워싱턴DC 인근 미국 대통령 공식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헬기장에 도착해 카트를 타고 이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인근 미국 대통령 공식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헬기장에 도착해 의장대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인근 미국 대통령 공식별장인 캠프 데이비드 헬기장에 도착해 의장대와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오전 한미일 정상회의 참석차 미 대통령 별장인 캠프 데이비드에 도착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 해군 측이 제공한 헬기 SH-3에 탑승한 윤 대통령은 이날 미 워싱턴 DC 인근 메릴랜드주 캠프 데이비드에 내렸다.

미국 측에서는 로젠스바이그 의전장 대행, 웨버 부의전장, 카즈니 캠프 사령관 등이 영접에 나섰다.

우리 측에서는 박진 외교부 장관, 조태용 국가안보실장, 조현동 주미한국대사, 김은혜 홍보수석, 최상목 경제수석,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 등이 동행했다.

미군 의장대는 태극기와 성조기를 각각 들고 도열했다.

윤 대통령은 이후 카트를 타고 회의 장소로 이동했다.

한미일 정상회의에 앞서 윤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오전 9시 45분부터 한미 정상회담을 시작했다

남상인 글로벌이코노믹 선임기자 baunamu@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