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시세끼 어촌편' 차승원 컴백에 유해진-손호준, 덜덜 떠는 이유는?

공유
6


'삼시세끼 어촌편' 차승원 컴백에 유해진-손호준, 덜덜 떠는 이유는?

center
6일(금) 방송되는 tvN '삼시세끼 어촌편' 7회에서 차엄마가 상남자 추성훈과 함께 돌아오는 장면이 그려진다./사진=tvN '삼시세끼 어촌편' 방송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장서연 기자] 차승원 없이 평화로운 휴가를 보내던 유해진과 손호준의 행복이 끝이났다.

6일(금) 방송되는 tvN '삼시세끼 어촌편' 7회에서 차엄마가 상남자 추성훈과 함께 돌아오는 장면이 그려진다.

차엄마가 오기전에 깔끔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집 정리를 시작한 유해진과 손호준은 정신없이 하지만, 치워도 치워도 끝은 보이지 않는다.

눈가림을 위한 해진의 '아빠표 요리'도 완성하지 못한 상황에 차승원은 도착하고, 급한 마음에 마지막까지 정리를 하지만 역시나 차엄마는 도착하자마자 매의 눈으로 집안 꼴 수색에 나선다.
유해진과 손호준은 간절한 마음으로 합격을 바라지만 차엄마의 잔소리는 끊이지 않는다.

차엄마는 특급 식재료에 새로운 레시피까지 무장하고 돌아오고, 더 업그레이드된 어마어마한 요리들을 선보인다.

바다에선 꿈도 못꾸던 돼지고기를 가져와 호준을 위한 제육볶음부터 바다의 인삼 해삼요리와 시원한 황태국 아침상까지 차줌마의 요리 향연이 다시 시작된다.

한편, 차엄마가 돌아오면서 함께 만재도로 입성한 게스트 상남자 추성훈이 삼시세끼와 함께한다.

하지만 만능주부 차줌마를 당황하게하는 소식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추성훈은 탄수화물은 일절 입도 대지 않는다는 것.

과연 주부9단 승원은 안티 탄수화물 성훈의 배도 채워줄수 있을지 궁금한 가운데 tvN '삼시세끼 어촌편'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45분에 확인할 수 있다.
장서연 기자 seoye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