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7인의탈출 윤종훈, 날티 빌런도 결국 ‘패완얼’

공유
0

7인의탈출 윤종훈, 날티 빌런도 결국 ‘패완얼’

7인의탈출 윤종훈, 연기·패션 모두 엔터테인먼트 대표다운 화려함
7인의탈출 윤종훈, 화이트 정장부터 핑크 셔츠까지…빌런도 ‘패완얼’
7인의탈출 윤종훈, 악독해지는 ‘광기열연’…쌓아왔던 연기내공 발휘

배우 윤종훈이 현재 방영 중인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에서 독특한 빌런 패션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초록뱀미디어 스튜디오S이미지 확대보기
배우 윤종훈이 현재 방영 중인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에서 독특한 빌런 패션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초록뱀미디어 스튜디오S


배우 윤종훈이 남다른 빌런 패션으로 이목을 끌었다.
윤종훈은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7탈·칠 탈·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오준혁)에서 체리엔터테인먼트 대표이자 조작과 선동을 일삼는 양진모 역을 맡아 시청자에게 강렬한 인상을 전하고 있다. 그는 물오른 연기에 이어 ‘패완얼’ 스타일로 보는 재미를 높인다.

윤종훈은 첫 회(1회)부터 깔끔한 올 화이트 정장에 빨간색 나비 넥타이를 두른 파티룩으로 시선을 붙잡았다. 엔터테인먼트 대표로서 파티를 주최하며 화려한 개츠비의 삶을 누리는 듯한 그의 성향이 스타일에서도 두드러졌다. 또 상대방을 협박하고 위협하는 야비한 빌런 모습을 보일 때는 화려한 패턴이 들어간 재킷을 주로 입었다. 화려한 패턴으로 자신을 과시하고 포장해 허영심의 끝판왕을 선보인 것.

캐릭터에 잘 녹아든 날티 나는 패션도 시선을 모았지만 윤종훈 본캐의 패션 소화력도 돋보였다. ‘패션의 완성은 얼굴’(패완얼)이라는 문장이 떠오를 만큼 시크한 블랙부터 핑크 컬러의 셔츠까지 훈훈한 분위기도 발산했다. 특히 고급스러운 실크 소재의 착장은 윤종훈의 날렵한 보디 라인을 극대화했다.

‘빌런들의 피 터지는 지옥도’로 불리며 매회 주목받은 ‘7인의 탈출’에서 윤종훈은 모든 사건의 첫 시작과 중심에 있는 ‘빌런 오브 빌런’의 모습을 보였다.

그동안 쌓아온 연기 내공을 발휘하며 극을 꽉 채우고 있는 그는 ‘펜트하우스’ 시리즈를 넘어 더 자극적이고 매운 마라맛으로 무장해 앞으로 ‘7인의 탈출’에서 더 뻔뻔한 빌런 캐릭터를 과시할 작정이다.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은 많은 사람의 거짓말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소녀 방다미(정라엘), 방다미 실종에 연루된 7명 악인의 생존 투쟁과 그들을 향한 피의 응징을 그리는 피카레스크 복수극이다. 17부작으로 계획됐다. 사진은 ‘7인의 탈출’ 인물관계도. 사진=SBS ‘7인의 탈출’이미지 확대보기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은 많은 사람의 거짓말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소녀 방다미(정라엘), 방다미 실종에 연루된 7명 악인의 생존 투쟁과 그들을 향한 피의 응징을 그리는 피카레스크 복수극이다. 17부작으로 계획됐다. 사진은 ‘7인의 탈출’ 인물관계도. 사진=SBS ‘7인의 탈출’

■ ‘7인의 탈출’ 인물관계도 등장인물 출연진 K정체 OTT 몇부작인지 등 기본 정보


많은 사람의 거짓말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소녀 방다미(정라엘), 방다미 실종에 연루된 7명 악인의 생존 투쟁과 그들을 향한 피의 응징을 그리는 피카레스크(Picaresque) 복수가 ‘7인의 탈출’ 줄거리다. 피카레스크 뜻은 악인이 주인공인 작품을 의미한다. 구체적으로 피카레스크란 악인이 주인공인 소설 등 작품에서 여러 개 이야기에 같은 인물이 출연하는 형태의 (이야기) 구성 방식을 뜻한다.

주요 등장인물(출연진)은 매튜리(엄기준) 금라희(황정음) 민도혁(이준) 한모네(이유비) 차주란(신은경) 양진모(윤종훈) 고명지(조윤희) 남철우(조재윤) 강기탁(윤태영)이다. 배우 엄기준은 국내 최대 모바일 플랫폼 기업 대표이자 악의 단죄자 매튜리 역, 황정음은 유능하고 저돌적인 드라마 제작사 대표이자 방다미 엄마(친모) 금라희 역을 열연한다. 이준은 꿈도 희망도 없이 태어난 김에 사는 남자 민도혁 역, 이유비는 치명적인 약점을 가진 만인의 스타 한모네 역으로 분한다.

신은경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요주의 산부인과 전문의 차주란 역, 윤종훈은 중상모략의 대가 체리엔터테인먼트 대표 양진모 역으로 변신한다. 또 조윤희는 거짓을 일삼는 미술교사 고명지 역, 조재윤은 덕선경찰서 형사반장 남철우 역을 맡았다. 윤태영은 양진모(윤종훈)의 견제를 받는 태백엔터테인먼트 대표 강기탁 역을 연기한다. 주요 등장인물은 아니지만 얼굴을 공개한 적 없는 K(케이) 정체와 케이를 연기한 배우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펜트하우스’ 희대의 악역 천서진을 열연한 배우 김소연도 ‘7인의 탈출’에 카메오로 나온다. ‘펜트하우스’ 김순옥 작가와 주동민 감독(PD)이 다시 의기투합했다. 주동민 감독은 ‘7인의 탈출’ 시즌2에서는 하차하며 오준혁 감독(PD)이 시즌2 연출을 맡는다. 제작사는 초록뱀미디어·스튜디오S다.

17부작 ‘7인의 탈출’ 방송시간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다. OTT 재방송 다시보기는 쿠팡플레이와 웨이브, 시리즈온에서 가능하다. 인물관계도, 등장인물, 출연진, K 정체, 작가, 감독(피디), 제작사, 줄거리, 방송시간, OTT, 다시보기, 재방송, 몇부작인지뿐 아니라 시청률, 결말, 관련 앨범(OST), 공식영상 보러가기, 회차정보, 타임라인, 원작, 촬영지와 세트장에도 관심이 쏠린다.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은 많은 사람의 거짓말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소녀 방다미(정라엘), 방다미 실종에 연루된 7명 악인의 생존 투쟁과 그들을 향한 피의 응징을 그리는 피카레스크 복수극이다. 사진은 ‘7인의 탈출’ 9인 포스터. 사진=SBS ‘7인의 탈출’
SBS 금토드라마 ‘7인의 탈출’은 많은 사람의 거짓말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소녀 방다미(정라엘), 방다미 실종에 연루된 7명 악인의 생존 투쟁과 그들을 향한 피의 응징을 그리는 피카레스크 복수극이다. 사진은 ‘7인의 탈출’ 9인 포스터. 사진=SBS ‘7인의 탈출’



홍정원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ong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