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CEO 레이더] 바나나리퍼블릭 새 CEO에 의류 전문가 투입 …짐보리 출신 마크 브레이바드 임명

기사입력 : 2017-03-16 12:40 (최종수정 2017-04-18 10:3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마크 브레이바드(Mark Breitbard) 바나나리퍼블릭 신임 최고경영자(CEO). 링크드인=제공

[글로벌이코노믹 방기열 기자]
미국 의류 브랜드 갭(Gap)은 15일(현지시간) 자사 브랜드 바나나리퍼블릭의 새로운 부사장 겸 최고경영자(CEO)로 마크 브레이바드(Mark Breitbard)를 임명했다.

오는 5월 초 취임할 예정인 마크 브레이바드 CEO는 “바나나리퍼블릭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알고 있다”며 “변형과 혁신을 이끌어내는 브랜드로 만들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유아브랜드 짐보리에서 CEO를 역임했으며 의류브랜드 올드네이비와 리바이스, 아베크롬비 등에서 근무한 경력이 있다.

갭은 국내에서 신세계인터내셔날(SI)을 통해 갭과 바나나리퍼블릭 사업을 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갭과 바나나리퍼블릭 등 유수의 해외 브랜드를 통해 패션사업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다만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지난해 갭과 바나나리퍼블릭 부진점포의 구조조정으로 매출이 역성장했으나 올 들어 예전의 성장률을 회복하고 있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방기열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