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
0

글로벌이코노믹

“소시지를 입는다?”…11번가, 오늘(27일) 오전 11시부터 한정판 ‘천하장사 소시지-티셔츠’ 패키지 판매

“소시지를 입는다?”…11번가, 오늘(27일) 오전 11시부터 한정판 ‘천하장사 소시지-티셔츠’ 패키지 판매

천하장사 상징인 노란필름과 빨간 컷테이프 활용한 한정 티셔츠+소시지로 구성

center
‘콜라보 천하장사 오리지날 300gx5팩 + TBJ 천하장사 티셔츠’ 패키지. 사진=11번가
온라인 유통업체가 이색 협업을 통해 틈새시장을 공략, 고객 끌기에 성공을 거두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가 27일 오전 11시붜 국민간식 진주햄 ‘천하장사’와 패션브랜드 ‘TBJ’가 협업한 한정판 천하장사(소시지+티셔츠 패키지)를 선착순 판매한다. ‘콜라보 천하장사 오리지날 300gx5팩 + TBJ 천하장사 티셔츠’ 패키지를 1만5800원에 350개 한정으로 선보인다.

천하장사 티셔츠는 천하장사 소시지의 상징인 노란 필름과 빨간 컷테이프(easy-cut)를 모티브로 디자인한 2종(앞·뒤)으로 출시됐다. 천하장사 소시지는 해당 티셔츠를 캐릭터에 직접 입힌 한정판 디자인의 패키지로 나왔다.

이번 한정판 상품 판매부터 그동안 여러 제조사들과의 협업 마케팅을 진행해온 김상구 딜(deal)팀 MD는 “11번가는 신선한 제품에 빠르게 반응하는 젊은 고객들을 통해 신제품에 대한 반응을 가장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쇼케이스’ 채널”이라며 “제조업체의 경우 11번가의 사전 협업을 통해 온라인 판매 노하우를 얻기도 하고 많은 고객들에게 신제품을 알릴 수 있는 효과도 있어 성공적인 협업 사례가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커머스 업계의 초저가 가격경쟁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11번가는 ‘딜(deal)’팀을 앞세워 다양한 제조사들과의 사전기획, 협업을 통한 차별화상품 발굴에 집중하고 있다.

최근 식품업계와 패션업계, 식품업계와 뷰티업계(푸드메틱, food+cosmetic) 등의 이색 상품을 발굴해 가장 먼저 론칭하는 판매채널로 자리잡으면서 신선한 상품을 선호하는 젊은 온라인 이용 고객들의 반응을 이끌고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11번가 측은 앞서 ‘푸드메틱’ 트렌드를 반영해 롯데제과 ‘말랑카우’와 ‘샤워메이트’가 협업한 ‘말랑이 버블 핸드워시’는 지난 24일 11번가에서 온라인 단독 론칭해 특가 한정으로 준비한 500개가 빠르게 판매됐다. 지난 4월 팔도 ‘비락식혜’와 ‘마블’과의 이색 협업 상품인 ‘비락식혜 어벤져스 스페셜 패키지’ 한정판은 판매 당일 1111개가 모두 완판됐다.

지난 18일 롯데주류의 청주 브랜드 ‘청하’와 손잡고 공식 모델인 ‘청하(가수)’와 협업한 한정판 소주잔은 판매 첫날 8분 만에 3000개가 팔려나갔고 연이어 준비한 1000개도 1분 만에 완판됐다. 또 ‘피부해장 마스크’ 콘셉트의 코믹한 비주얼로 뷰티 제품의 고정관념을 깬 ‘꽐라마쓰 마스크팩’은 지난 5월부터 11번가에서만 단독 판매 중이며 최근 류현진 선수의 ‘위닝마스크팩 인증’으로 화제가 돼 SNS에 수천 개의 릴레이 인증샷이 올라오는 등 고객들의 입소문을 얻고 있다.

11번가는 앞으로도 ‘딜(deal)팀’을 중심으로 타사에 없는 신선한 상품들을 발굴하는 데에 주력할 계획이다. 단순 가격할인이 아닌 젊은 고객들이 선호할만한 톡톡 튀는 차별화상품을 선보여 11번가만의 상품경쟁력과 콘텐츠를 강화하는 데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