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한항공, 'ADEX 2019'에서 '항공 시뮬레이션 콘테스트' 열어

공유
0


대한항공, 'ADEX 2019'에서 '항공 시뮬레이션 콘테스트' 열어

에어쇼 선보이며 성황리에 행사 폐막

center
20일 '2019 대한항공 플라이트 시뮬레이션 콘테스트'에서 참가자들이 시뮬레이터를 조종하고 있는 중이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지난 20일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 항공우주·방위산업 전시회’(ADEX)에서 가상공간 속 항공기 조종 실력을 겨루는 ‘2019 대한항공 플라이트 시뮬레이션 콘테스트’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2004년에 시작해 올해로 9회째를 맞은 이번 콘테스트는 대한항공이 항공기 조종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일반인과 학생들에게 푸른 하늘을 향한 도전과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국내 최고 민간 항공기 비행 시뮬레이션 대회다.

대한항공이 주최하고 보잉사가 후원하는 ‘2019 대한항공 플라이트 시뮬레이션 콘테스트’ 는 대회 참가자들이 실제 항공기 조종과 똑같은 환경으로 항공기를 운항해 조종 실력을 유감없이 뽐낼 수 있도록 미국 마이크로소프트사의 비행 시뮬레이션 프로그램인 ‘플라이트 시뮬레이터 X’를 사용했다.

120여명이 참가했으며 치열한 예선을 뚫고 본선에 진출한 참가자 15명은 이날 대한항공 항공기와 똑같이 디자인 된 보잉 737 가상 항공기를 조종해 여객기 이·착륙 능력, 안전하고 정확한 항로 비행 등 평소 갈고 닦은 조종 기술을 선보였다.

입상자들은 악조건 기상상황 속에서도 보잉 737 항공기를 안전하고 능숙하게 조종했고, 목적지 공항에 착륙시키는 탁월한 조종 실력을 선보여 서울 에어쇼를 찾은 관람객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입상자 4명은 제주 정석비행훈련원과 인천 운항훈련센터를 견학하고 실제 항공기 시뮬레이터를 체험하는 기회를 갖게 된다.

대한항공은 앞으로도 일반인과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center
'ADEX 2019' 마지막 날(20일), 혼합편대 비행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관람객들에게 곡예비행을 선보이는 중이다. 사진=서울아덱스

한편 이번 'ADEX 2019'는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행사 마지막날 실시된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절도있고 화려한 곡예비행은 국내 항공력을 세계에 알리는 홍보의 장이 되기도 했다.

서울 ADEX 운영본부는 지난 20일 공식 발표를 통해 “이번 전시회는 34개국 430개 업체가 참가해 비공개 실적 외에 210억 달러(약 24조6000억 원)의 수주상담을 달성했다”며 “향후 관련 산업계의 재도약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