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겨울철 ‘무릎 통증’ 개선을 위한 프롤로 치료, 의료진 진단 중요해

공유
1


겨울철 ‘무릎 통증’ 개선을 위한 프롤로 치료, 의료진 진단 중요해

center
심재현 청담마디신경외과 원장은 “무릎 통증을 유발하는 요인들은 다양하며 의료진의 진단에 따라 적절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통증의 원인과 정도에 따라 치료법이 달라질 수 있으며, 수술적 치료가 부담되고 비수술 치료로 개선이 가능한 경우엔 프롤로 주사 등으로 치료를 진행할 수 있다. 심재현 원장이 내원환자와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청담마디신경외과
겨울철 근육과 인대가 경직되고 실외 활동이 줄어들면서 무릎 통증을 호소하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다. 무릎 통증은 다양한 이유로 발생하는데, 만성화될 경우 보행에 어려움이 생기거나 앉아있을 때도 통증이 나타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무릎 통증을 야기하는 무릎 질환은 퇴행성관절염부터 연골연화증, 반월상연골파열, 십자인대파열, 추벽증후군 등 다양하다. 뼈와 연골, 인대 등 무릎을 구성하는 구조물에 문제가 생길 경우 질환과 함께 통증이 나타나는데, 이를 방치하면 문제가 커질 수 있다.

무릎인대의 손상 정도가 심해지면 무릎 통증 외에도 무릎에 불안정성을 느끼게 된다. 무릎이 흔들리고 빠지는 듯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붓거나 멍이 생기기도 한다. 인대가 파열되면 증상은 더욱 심해질 수 있어 전문 의료진의 진단에 따라 조기에 치료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심재현 청담마디신경외과 원장은 “무릎 통증을 유발하는 요인들은 다양하며 의료진의 진단에 따라 적절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통증의 원인과 정도에 따라 치료법이 달라질 수 있으며, 수술적 치료가 부담되고 비수술 치료로 개선이 가능한 경우엔 프롤로 주사 등으로 치료를 진행할 수 있다. 치료와 함께 평소 무릎에 부담이 많이 가는 자세나 활동을 자제하고 무릎인대 강화에 도움이 되는 운동을 하는 게 좋다”라고 당부했다.

무릎 통증이 심한 경우 특히 일상생활과 업무 중에 무릎에 부담이 많이 가거나 무릎관절에 활동량이 많은 이들은 무릎 통증을 간과하지 말아야 한다. 무릎 손상은 무릎 통증 정도와 무릎에 나는 소리 등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며 X-ray와 초음파검사 등을 통해 무릎의 상태를 파악해 치료를 진행해야 한다.

심재현 원장은 “무릎 통증은 인대와 연골 같은 구조물들이 손상되었을 때는 진찰을 통해 손상된 구조물을 알아내고 X-ray나 초음파검사를 통해 영상으로 직접 손상 부위와 정도를 확인해야 한다”면서 “이후 손상이 있는 병변을 중심으로 초음파 투시하에서 프롤로 주사 치료를 시행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무릎 손상을 예방하기 위해선 통증이 나타났을 때 가볍게 여기지 말아야 하며, 움직임을 가져갈 때 급격한 방향 전환이나 비틀림, 접촉성 외상을 주의해야 한다. 또 운동 전·후 스트레칭을 반드시 시행하고 무릎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적절한 운동량을 가져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문의들은 조언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