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은, 설 연휴 앞두고 화폐 5조5953억 원 공급…작년보다 1% 증가

공유
0


한은, 설 연휴 앞두고 화폐 5조5953억 원 공급…작년보다 1% 증가

center
설 연휴를 앞두고 한국은행이 5조5953억 원 규모의 화폐를 공급했다.사진=한국은해
설 연휴를 앞두고 한국은행이 5조5953억 원 규모의 화폐를 공급했다.

24일 한은이 발표한 '2020년 설 연휴 전 화폐공급 실적'에 따르면 이달 10일부터 22일까지 10영업일 동안 금융기관에 공급된 화폐 순발행액(발행액-환수액)은 5조5953억 원으로 집계됐다. 지난 설 연휴 때와 비교하면 순 발행액이 571억 원(1.0%) 가량 소폭 늘었다.
한은 관계자는 "연휴일은 4일로 지난해(5일)보다 하루 더 줄었지만 설 연휴를 앞두고 가계의 세뱃돈 지급과 월말 급여일과 설 보너스 지급일 등이 겹쳐 기업들의 자금 수요도 더 증가한 영향이 작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역별로는 순 발행액이 주로 서울, 수도권을 관할하는 발권국(15.5%)과 더불어 제주본부(10.8%) 등에서 전년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인천본부(-18.2%), 대구·경북본부(-9.8%) 등에서는 대체로 감소했다.

한편, 설 전 10영업일 간 일반인의 발권국 창구를 통한 화폐교환 건수는 7090건으로 2019년보다 큰 폭(20.0%) 증가했다. 설 세뱃돈 수요가 이례적으로 컸다는 게 한은의 설명이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