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교부, 중국 우한 여행경보 '철수권고'로 상향

공유
0


외교부, 중국 우한 여행경보 '철수권고'로 상향

center
우한시 여행경보가 '철수권고'인 3단계로 상향 조정됐다. 사진=외교부
외교부가 '우한 폐렴'으로 알려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진원지인 중국 우한시의 여행경보를 '철수권고(적색경보)'로 상향 조정했다.

25일 저녁 외교부는 우한시 여행경보를 기존 2단계(황색경보·여행자제)에서 3단계로 높였다. 우한시를 제외한 후베이성 여행경보는 기존 1단계(여행유의)에서 3단계로 2단계 격상됐다.
이번 상향 조정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후베이성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른 조치다. 실제로 현재 우한시와 그 주변 지역의 대중교통 이용이 전면 통제되는 등 감염병이 크게 확산되고 있다.

외교부 관계자는 "여행경보 3단계가 된 만큼 체류자에게 긴급용무가 아닌 한 철수를, 여행 예정자에게는 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할 것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