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百, 동반성장 부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 수상

공유
0

롯데百, 동반성장 부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 수상

지난 8월 롯데백화점이 찾아가는 상생커피차를 운영해 파트너사 임직원이 음료를 받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8월 롯데백화점이 찾아가는 상생커피차를 운영해 파트너사 임직원이 음료를 받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중소기업벤처부가 주최하고 동반성장위원회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주관하는 ‘2023년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에서 다양한 동반성장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부문에서 백화점 업계 중 유일하게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29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지난 2001년 공정거래, 상호 발전 추구 등의 내용을 담은 ‘윤리 행동 준칙’을 마련한 이후 업계 최대 2000억원 규모의 파트너사 금융 지원 프로그램을 비롯해 업계 최초 중소기업 전용 편집 매장인 ‘드림플라자’를 오픈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에 힘써왔다.
정대광 롯데백화점 공정거래팀장은 “오랫동안 파트너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힘써온 덕분에 이번에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파트너사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파트너사와의 소통·교류를 위한 ‘동행워크숍’을 진행했으며, 약 150개의 파트너사와 1만5000여명 임직원에게 인기 베이커리 브랜드 ‘노티드’의 도넛과 음료를 전달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지난 5월에는 서울시와 함께 명동 상권 부활을 위한 ‘서울 페스타 2023 : 명동 페스티벌’을 계획해 10일 간 40여 만명의 관광객을 모으는 등 지역 상권을 위한 상생활동도 병행했다.

지난 9월 롯데백화점 바이어가 중소기업중앙회 K-biz 홀에서 국내 중소기업 판로 지원을 위한 상품 품평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이미지 확대보기
지난 9월 롯데백화점 바이어가 중소기업중앙회 K-biz 홀에서 국내 중소기업 판로 지원을 위한 상품 품평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은 이런 노력을 통해 올해 동반성장지수 평가항목 중 파트너사의 거래 체감도 조사에서 백화점, 면세점 부문 1위를 달성했으며,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부문에서 이번에 장관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롯데백화점은 2023년 남은 기간에도 동반성장 활동을 계속 이어간다. 우선, ESG 경영 문화 확산을 위해 파트너사를 대상으로 ESG 지표 개발 및 교육을 실시하고, 희망하는 파트너사 10개사를 대상으로 기업별 ESG경영 진단 및 개선 컨설팅을 제공한다.

이번 ESG 지원 컨설팅을 받은 파트너사 중 동반성장위원회가 인증한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를 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동반성장펀드 이용 기간을 연장하는 등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창업 7년 미만의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입점상담회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오는 12월 15일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입점을 희망하는 30여 개의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롯데백화점의 바이어와 스타트업 기업 간 1:1 제품 컨설팅을 실시한다.

행사 당일 우수한 평가를 받은 기업에게는 롯데백화점의 중소기업 전용 편집 매장 ‘드림플라자’와 롯데백화점 자체 라이프스타일 편집 매장인 ‘시시호시’ 입점의 기회도 주어질 예정이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