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 계양구,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 개소

공유
0

인천 계양구,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 개소

돌봄 사각지대 최소화와 맞벌이 가정의 양육 부담 완화



윤환 계양구청장 등 관계자들이 지난7일 계산새마을금고 본점5층에서 다함께돌봄센터3호점 개소식을 하고 있다.  사진=계양구이미지 확대보기
윤환 계양구청장 등 관계자들이 지난7일 계산새마을금고 본점5층에서 다함께돌봄센터3호점 개소식을 하고 있다. 사진=계양구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지난 7일 계산새마을금고 본점 5층에서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의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윤환 계양구청장을 비롯해 윤창후 계산새마을금고 이사장과 관계자, 지역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간 사업 경과보고, 인사말, 테이프 커팅식, 현판식 순으로 진행됐다.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은 계산동 소재 계산새마을금고 본점 내 5층에 위치한다. 지난해 8월 계양구와 계산새마을금고는 다함께돌봄센터 설치‧운영 무상임차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으며, 구에서 기존 공간을 돌봄센터 공간으로 리모델링해 198.71㎡ 규모의 학습·놀이 공간, 프로그램실, 사무실 등을 갖춘 공간을 조성했다.

계양구는 학교 돌봄교실만으로 해소하지 못하는 돌봄의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맞벌이 가정의 양육 부담을 완화하고자, 이번에 새롭게 조성한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을 지역 내 부평초등학교, 해서초등학교, 계산초등학교에서 도보로 이동할 수 있는 지리적 위치에 조성했다.

현재 센터 이용 아동을 모집 중이며, 개소식을 치른 2월 7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이용 대상은 만 6세∼12세(초등학생) 중 돌봄이 필요한 아동(소득수준 무관)이며, 학기 중은 평일 오후 1시 ~ 오후 7시, 방학 중은 평일 오전 9시까지 ~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한편, 계양구는 귤현동, 장기동에 다함께돌봄센터 1~2호점을 운영하고 있다.

윤환 계양구청장은 “이번에 개소한 다함께돌봄센터 3호점이 학부모들의 돌봄 부담을 덜어 드리며, 초등돌봄의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다양한 학습과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니 많은 이용을 부탁드리며, 아동과 부모가 모두 행복한 계양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유영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63@g-enews.com